유럽의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교인들 상황, 위구르족 무슬림보다 더 심각해

유럽의회: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교인들 상황, 위구르족 무슬림보다 더 심각해

2018년 12월 10일, ‘국경 없는 인권(HRWF)’과 EU 기자의 주최로 유럽의회에서 원탁 토론회가 진행되었습니다. 회의에서 중국의 종교 탄압 현황을 논의하면서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에 대한 탄압 상황을 중점적으로 다루었습니다. 토론에는 유럽의회의 토마스 즈데초브스키 의원과 정치 고문 주자 안나 페란찌 박사, 그리고 ‘국경 없는 인권’의 윌리 포트레 대표와 레아 페레크레스츠 부대표가 참여했습니다.

관련 내용

  • ‘인권의 날’ 맞아 해외 거주 중국 기독교인, 자국의 인권 탄압 상황 알려

    ‘인권의 날’ 맞아 해외 거주 중국 기독교인, 자국의 인권 탄압 상황 알려 70여 년 전 2차 세계대전의 포연이 걷히고 전쟁의 비참함과 참혹함을 반성한 인류는 기본권 보호의 중요성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1948년 12월 10일, UN 총회에서 <세계인권선언>을 채택…

  •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문화예술 작품 크리스천의 참된 체험이 묻어나다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문화예술 작품 크리스천의 참된 체험이 묻어나다 2018년 3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재생목록에‘교회 문화예술작품 모음’ 편이 추가되었습니다.꽁트, 만담, 연극 노래와 춤 등의 프로그램이 들어 있는데요. 크리스천들이 전능…

  • 캐나다 인권 기구, 기자 회견에서 중국 인권 관심 호소

    캐나다 인권 기구, 기자 회견에서 중국 인권 관심 호소 2018년 12월 10일 오전, 캐나다 인권 기구 '자유 인터내셔널(OFWI)'의 주최로 캐나다 오타와 국회의사당에서 기자 회견이 열렸습니다. 이번 회견에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 동투르키스탄 캐나다 협회, 자유…

  • 서울 행진 在韓 중국 크리스천도 ‘홍콩과 함께’

    對 홍콩 ‘G20 지원, 자치권 보장’을 청원하는 [홍콩과 함께]라는 가두 행진이 11월 2일 저녁 6~8시 사이에 홍대입구에서 열렸다. 이번 집회·행진에는 전능하신 하나님 교회의 크리스천들도 함께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17개국 45개 도시에서 동시에 홍콩을 지지…